2024.07.08 (월)

  • 흐림동두천 23.7℃
  • 흐림강릉 26.3℃
  • 서울 23.9℃
  • 대전 23.4℃
  • 대구 28.7℃
  • 흐림울산 29.0℃
  • 광주 25.4℃
  • 흐림부산 27.3℃
  • 흐림고창 25.9℃
  • 구름조금제주 34.2℃
  • 흐림강화 23.1℃
  • 흐림보은 22.4℃
  • 흐림금산 23.5℃
  • 흐림강진군 27.1℃
  • 흐림경주시 29.2℃
  • 흐림거제 26.0℃
기상청 제공

농협사료 경주공장, 업계 최초 ‘KOSHA MS’ 인증 취득

현장 작동성 중심 안전분야 최고등급 인증

안전한 작업환경으로 농가 소득증대 기대

 

 

농협사료(대표이사 안병우) 경주공장이 지난달 23일 국내 사료업계 최초로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에서 주관하는 ‘KOSHA MS’인증을 취득해 인증식을 가졌다.


농협사료에 따르면 ‘KOSHA MS’란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에서 산업안전보건법의 요구조건과 국제표준(ISO 45001) 기준체계 및 기존 KOSHA 18001 시스템의 장점을 반영해 독자적으로 개발한 안전보건경영시스템이다. 현장 작동성을 중심으로 예방성과가 극대화될 수 있는 안전분야 최고등급의 인증 체제이다.

 

농협사료 경주공장 관계자는 “안전사고 예방강화와 보다 안전한 사업장을 만들기 위해 올해 초부터 현장직원을 포함한 전 직원이 참여해 유해위험요소를 자체 발굴하고 분석했다”며 “발굴된 유해위험요소를 지속적으로 개선하고 제거해 안전하고 쾌적한 작업환경을 만드는데 노력한 결과 우수한 성적으로 인증을 취득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통계자료에 의하면, 안전보건경영시스템 인증 사업장의 경우 산업재해율이 최근 5년간 전체 재해율 대비 60%이하이며, 평균 사망만인율 역시 3분의 2 이하로 유지되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재해 감소 효과와 함께 기업 이미지 상승, 노사관계 향상 등의 부대 효과를 얻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농협사료는 KOSHA MS 인증을 시작으로 안전문화를 정착시키고 점차 발전시켜 근로자가 안전하고 건전한 작업환경을 만듦으로써 생산성과 품질향상으로 이어져 양축농가의 소득증대에도 시너지효과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