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30 (일)

  • 흐림동두천 22.6℃
  • 흐림강릉 23.6℃
  • 서울 24.4℃
  • 흐림대전 24.6℃
  • 대구 23.5℃
  • 울산 24.4℃
  • 광주 24.2℃
  • 부산 24.2℃
  • 흐림고창 25.1℃
  • 흐림제주 27.8℃
  • 흐림강화 23.2℃
  • 흐림보은 23.5℃
  • 흐림금산 23.9℃
  • 흐림강진군 24.8℃
  • 흐림경주시 24.2℃
  • 흐림거제 24.2℃
기상청 제공

농업/축산

[해외 축산뉴스] 중, 바이든 대통령 취임 직후 미산 옥수수 수입 대폭 늘려

중국이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취임 직후 일주일간 미국산 옥수수 수입을 대폭 늘렸다고 외신이 전했다.


지난 13일 외신에 따르면 중국이 바이든 대통령 취임 후 일주일간 사들인 미국산 옥수수는 586만t 분량이다.

 

외신은 “관련 통계 집계가 시작된 1999년 이후 가장 큰 규모”라며 “직전 주의 7만여t과 비교해도 구매 규모가 급속히 커진 것”이라고 설명했다.

 

미국 농무부는 올해 9월 끝나는 2020~2021 무역 연도에 중국이 미국산 옥수수 1750만t을 수입할 것으로 전망했는데 이는 전 무역 연도 대비 배 이상 늘었다.

 

미 농무부는 또 최근 펴낸 보고서에서 2020~2021 무역 연도 중국에 수출될 옥수수, 대두 수입량을 각각 300만t씩 상향 조정하는 등 올해 자국 농산물의 대중국 수출 전망을 낙관했다.

 

미국과 중국은 작년 1월 중국이 미국에서 농산물을 포함한 대량의 상품·서비스를 추가 구매하는 것을 골자로 한 1단계 무역 합의를 체결했다.

 

중국이 바이든 대통령의 취임 직후 대규모 옥수수 구매에 나선 것은 새 미국 행정부에 우호적 메시지를 발신한 것으로 볼 수도 있다는 해석이 나온다.

 

다만 적지 않은 전문가는 중국이 미중 신냉전을 맞아 전략적인 차원에서 식량 안보를 강화하고 나선 상황이어서 향후 내부 식량 증산에 더욱 박차를 가하고 수입 의존도를 낮출 가능성이 있다고 전망했다.

 

한 전문가는 “올해 하반기 중국의 돼지가 남아돌 것으로 전망되면서 중국의 사료용 옥수수 수입이 많이 늘어날 것”이라고 분석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