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6 (수)

  • 맑음동두천 30.6℃
  • 맑음강릉 28.6℃
  • 구름많음서울 31.1℃
  • 맑음대전 30.3℃
  • 구름조금대구 29.4℃
  • 구름많음울산 26.7℃
  • 구름조금광주 30.1℃
  • 구름많음부산 26.0℃
  • 구름조금고창 27.5℃
  • 구름많음제주 25.0℃
  • 맑음강화 26.1℃
  • 맑음보은 28.3℃
  • 맑음금산 29.4℃
  • 구름조금강진군 26.2℃
  • 구름조금경주시 28.3℃
  • 구름많음거제 26.4℃
기상청 제공

식품/유통

전남, 저탄소 축산물 생산 전국 선도

37개 농가가 ‘저탄소 축산물 인증’ 획득…전국 1위

전남도는 농식품부가 지난해부터 시행한 ‘저탄소 축산물 인증제’에서 전남 37개 농가가 인증을 획득, 전국 1위를 차지하며 저탄소 축산물 생산을 선도하고 있다고 최근 밝혔다.

 

저탄소 축산물 인증제는 축산분야 탄소 감축을 위해 시행됐으며 한우(거세우) 사육농장 중 조기출하, 분뇨처리, 에너지절감 등 탄소배출 저감기술을 보유하면서 온실가스 배출량을 전체 평균보다 10% 이상 줄인 경우 인증한다.

 

지난해 인증받은 한우농가는 전국 71개 농가로 이중 전남이 52%를 차지했는데, 시군별로는 함평 6곳, 해남 5곳, 영광·무안 각 4곳, 순천·나주·영암 각 3곳, 담양·곡성·장흥·강진 각 2곳, 진도 1곳 등이다.
저탄소 인증을 받은 한우고기는 인증 내용을 표시하고 시중에 판매돼 탄소중립 가치를 중시하는 소비자의 선택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소비자는 저탄소 인증마크와 축산물이력시스템을 활용한 개체 조회를 통해 저탄소 축산물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박도환 전남도 축산정책과장은 “탄소중립 실현과 가치소비를 중시하는 소비자의 선택권을 넓히기 위해 인증 농가를 확대할 계획”이라며 “앞으로 전남도가 지속해서 저탄소 축산물 생산을 선도할 수 있도록 축산농가에서도 저탄소 축산물 인증제에 적극 참여해 달라”고 당부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