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5 (월)

  • 흐림동두천 29.0℃
  • 흐림강릉 23.3℃
  • 구름많음서울 30.9℃
  • 구름많음대전 29.0℃
  • 흐림대구 26.2℃
  • 흐림울산 25.4℃
  • 구름많음광주 28.9℃
  • 박무부산 26.8℃
  • 구름많음고창 26.1℃
  • 흐림제주 26.9℃
  • 구름많음강화 28.2℃
  • 구름많음보은 27.8℃
  • 구름조금금산 30.5℃
  • 구름많음강진군 26.4℃
  • 흐림경주시 24.8℃
  • 흐림거제 25.1℃
기상청 제공

고창 저탄소 한우 브랜드화 본격화

고창군, 사육기간 26개월이하로 단축…축군조성사업 지원

전북 고창군이 한우 개량과 고급육 생산을 위한 ‘고창 저탄소 한우’ 브랜드화를 본격화한다.

 

고창군은 지난달 28일 저탄소 한우 브랜드화를 추진하기 위해 한우 사육농가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한우 유전체분석을 통한 개량 교육’을 열었다.

 

한우 유전체 분석은 도체중, 등지방두께, 근내지방도 등 개체별 유전능력을 분석해 한우 개량에 이용할 수 있는 가축개량의 최근 도입 기술이다.
유전체 분석을 통한 탄소 발자국을 계산하면 사육기간을 31개월에서 26개월 이하로 5개월을 단축 할 수 있는 저탄소 한우를 선발할 수 있다. 또 저탄소 축산물 인증과 함께 생산비 절감과 농가소득 향상 및 ‘고창 저탄소 한우’ 브랜드화 기반이 되고 있다.

 

고창군은 유전체 분석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저탄소 한우 축군조성사업에 4억5000만원을 지원한다. 한우 개량을 가속화 및 고급육 생산을 위해 우량정액 지원 등 14개사업에 7억7000만원을 투자하고 있다.
더불어, 지난해 럼피스킨 발생으로 막연한 두려움을 가진 농가들을 위해 전북도 동물방역과 정재명 전문관이 럼피스킨, 구제역, 브루셀라 등 가축방역 교육도 실시했다.

 

안재성 축산과장은 “개량을 통해 우수한 개체는 선발하고 저능력 개체는 도태시킴으로써 사육기간 단축 및 고급육을 생산하는 등 소득향상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체계적인 가축방역 교육으로 한우 농가의 궁금증 해소와 고창 한우산업의 발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