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07 (일)

  • 흐림동두천 26.4℃
  • 흐림강릉 29.8℃
  • 흐림서울 28.0℃
  • 흐림대전 26.1℃
  • 흐림대구 27.1℃
  • 흐림울산 31.2℃
  • 흐림광주 27.8℃
  • 구름많음부산 27.8℃
  • 구름많음고창 28.0℃
  • 구름많음제주 33.4℃
  • 흐림강화 26.5℃
  • 흐림보은 25.3℃
  • 흐림금산 26.2℃
  • 구름많음강진군 27.2℃
  • 흐림경주시 31.1℃
  • 흐림거제 26.3℃
기상청 제공

경남, 축산악취 저감에 174억원 투입

경남도는 축산악취 저감에 174억원을 투입한다고 최근 밝혔다.
축산악취개선 시설장비 지원, 경축순환농업 활성화 퇴액비 살포비 지원, 악취측정 ICT 기계장비 지원, 가축분뇨 체계적 관리·처리를 위한 공동자원화시설 지원은 국비 지원사업으로 85억원을 투입한다.

 

가축분뇨 자원화를 위한 톱밥·왕겨 등 수분조절재 공급, 고속 퇴비화를 위한 급속발효기 지원, 악취저감을 위한 시설장비·미생물제제 지원, 축사시설 환경개선을 위해 환풍기 지원 등 6개 사업은 89억원을 들여 자체 사업으로 추진한다.

 

경남도는 오래된 축사의 악취 방지 시설을 도입하는 축사 시설 현대화 사업도 33곳에서 진행하는 등 축산악취 차단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펼치고 있다.

 

농식품부의 ‘2023년 축산악취개선 공모사업’에 진주·김해·합천 등 3개 시군이 선정됨에 따라 악취관리 농가에 78억원을 집중적으로 지원한다.

 

농촌공간 정비사업(1637억원)과 연계한 악취 민원 다발 축사 철거·이전도 추진한다. 가축분뇨와 방역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고자 ‘스마트 축산 ICT 시범단지 조성 공모사업’도 확대할 계획이다.
이밖에 가축분뇨 발생량 감축 유도와 축산농가의 과잉 사육을 방지하기 위해 매월 축종별 적정 사육기준 준수 점검도 벌이고 있다.

 

경남도 정연상 농정국장은 “가축분뇨와 축산악취 문제 해결 없이는 축산업이 발전할 수 없다”며 “농가 스스로 악취 개선을 위해 축사 내외부 청결관리와 미생물제제 등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달라”고 당부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