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0 (월)

  • 맑음동두천 18.0℃
  • 맑음강릉 25.1℃
  • 맑음서울 20.4℃
  • 맑음대전 20.7℃
  • 맑음대구 19.7℃
  • 구름조금울산 19.6℃
  • 구름많음광주 20.3℃
  • 구름조금부산 20.2℃
  • 구름많음고창 18.9℃
  • 구름조금제주 19.2℃
  • 맑음강화 16.5℃
  • 맑음보은 18.0℃
  • 맑음금산 18.0℃
  • 구름많음강진군 18.1℃
  • 맑음경주시 19.5℃
  • 구름조금거제 19.6℃
기상청 제공

울주군, 5억8천만원 투입…‘ICT 한우종합관리 플랫폼’ 첫선

언양읍 태기리 정인철 농장에서 시연행사
관내 50여 농가에 설치…축산발전 도약 계기

 

울산시 울주군이 ‘정보통신기술(ICT) 한우종합관리 플랫폼’ 개발을 마치고 지난 13일 첫선을 보였다.  

 

울주군은 이날 언양읍 태기리 ‘정인철 농장’에서 이순걸 울주군수, 박범수 농식품부 차관보, 김삼주 한우협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현장 방문과 플랫폼 시연 행사를 열었다.
플랫폼 개발에는 군비 4억여원을 포함해 총 5억8000만원 가량이 투입됐다.

 

한우협회 울산시지회가 2018년 개발에 착수해 올해 완료했으며, 현재 울주군지역 50여개 축산농가에 설치됐다.

 

울주군은 애초 ‘축사 ICT 한우관리 통합시스템’으로 개발을 추진했으나, 다양한 항목 관리와 연계가 가능하도록 기존 기능을 포함한 플랫폼으로 발전시켰다.

 

이 플랫폼은 차량 출입, 축산 등록차량 관리, 소독대장 관리, 공지사항 알림, 개체이력 관리, 브루셀라·결핵 백신 신청, 지원사업·보조금 신청, 공판장·우시장 신청, 전력 제어 등 기능을 갖췄다.
스마트폰이나 태블릿PC를 활용해 간단한 조작만으로 네트워크화된 여러 시스템을 이용할 수 있다. 
대표적으로는 농가 방문 차량의 출입 시간과 차량번호 등을 감지, 소독 여부와 출입 확인 등이 가능하다.

 

또 수정사나 수의사와 연계해 각 한우 개체의 수정과 임신 감정, 백신 접종, 분만 등을 관리할 수 있다.
원격으로 축사를 소독하거나 사료를 배급할 수 있으며, 전력 제어를 통해 지붕 개폐와 환풍기 등을 작동하는 기능도 갖췄다.
아울러 소독대장과 출입대장 등 서류가 자동으로 작성돼 관리 편의성이 높고, 군 담당 부서와 축협 등 관계기관과 데이터 실시간 연동도 이뤄진다.

 

이순걸 울주군수는 “울주군이 전국 최초로 축산 분야에 ICT를 접목해 획기적인 발전을 이끌고 있어 자랑스럽다”면서 “앞으로 많은 축산농가에 플랫폼이 보급돼 대한민국 축산업이 한 단계 더 발전하고 도약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