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6 (일)

  • 맑음동두천 24.0℃
  • 맑음강릉 24.4℃
  • 맑음서울 24.9℃
  • 구름많음대전 24.7℃
  • 구름조금대구 27.4℃
  • 구름많음울산 22.9℃
  • 구름조금광주 24.1℃
  • 구름많음부산 24.6℃
  • 맑음고창 21.9℃
  • 맑음제주 23.9℃
  • 맑음강화 20.4℃
  • 구름많음보은 24.2℃
  • 구름조금금산 23.5℃
  • 구름많음강진군 24.2℃
  • 구름많음경주시 26.9℃
  • 구름많음거제 23.7℃
기상청 제공

경기도의회, 축산악취 제거 ‘피트모스’ 도입 현장점검

 

경기도의회가 기존 톱밥을 대신해 축산악취 제거에 유용한 ‘피트모스’ 도입을 위한 현장점검에 나섰다.
지난 11일 경기도의회 이오수 의원은 이날 경기 김포시에 위치한 축산농가를 찾아 민원을 청취하고, ‘피트모스’를 도입하기 위한 현장을 점검했다.


이 의원은 지난해 행정사무감사와 2024년 본예산 심사에서 축산악취 저감을 위해 기존 톱밥 대신 피트모스를 시군별 축산농가에 지원해야 한다고 요청해 왔다.


피트모스는 늪지의 식물이 습지 바닥에 퇴적돼 산소가 부족한 상태에서 부분적으로 부식된 것으로, 통기성과 보수력이 뛰어나 축사바닥의 수분 조절과 축분 퇴비의 부숙기간 단축 등 악취 저감에 탁월한 것으로 알려졌다.


축산악취 개선 및 친환경 축산업 육성을 위한 지원사업을 추진 중인 경기도는 2024년부터 기존 축사에 제공하던 수분조절제(톱밥)의 일부를 피트모스로 전환해 지원할 계획이다.
이날 현장점검에서 이 의원은 축사시설 및 가축분뇨 처리 현황을 점검하고, 악취관련 민원 등 축산농가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또한, 전국한우협회 박태순 김포시지부장과 경기도 축산정책과장, 김포시 축산과장 등 관계자들과 함께 향후 피트모스 도입 시범농가 운영 방안을 논의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