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06 (토)

  • 흐림동두천 20.7℃
  • 흐림강릉 27.1℃
  • 서울 22.9℃
  • 흐림대전 24.4℃
  • 구름많음대구 24.7℃
  • 구름조금울산 23.6℃
  • 맑음광주 25.3℃
  • 박무부산 22.8℃
  • 구름많음고창 25.4℃
  • 박무제주 25.4℃
  • 흐림강화 20.6℃
  • 흐림보은 21.6℃
  • 구름많음금산 22.7℃
  • 맑음강진군 25.8℃
  • 구름많음경주시 24.1℃
  • 구름많음거제 24.2℃
기상청 제공

오피니언

울주 태화농장 이규천 대표, 최고 농업기술명인 선정

1++등급 출현율 87% 고급육 생산기술

영농 경력 30년 한우사육 전문가

부산물 활용 발효사료 특허 출원하기도

 

 

울산시 울주군의 한우농가가 올해 ‘대한민국 최고농업기술명인’으로 선정돼 축산분야 전국 최고 자리에 올랐다. 
울주군은 농촌진흥청의 올해 ‘대한민국 최고농업기술명인(이하 농업기술명인)’ 축산분야에 두동면 태화농장 이규천 대표가 선정됐다고 최근 밝혔다. 


농촌진흥청이 2009년부터 매년 선발하는 농업기술명인은 농업인의 자긍심을 북돋우고, 후계 농업인에게 본보기가 되는 인물을 발굴하기 위해 선정한다. 
최고 수준의 농업기술을 보유하고, 지역농업·농촌 발전에 이바지한 농업인이 대상이다. 식량, 채소, 과수, 화훼·특작, 축산 부문에서 각 1명씩 뽑는다. 


올해 축산분야에 선정된 이규천 명인은 영농경력 30년의 한우사육 전문가다. 
1++등급 출현율 87%에 달하는 고급육 생산 기술로, 2015년 제18회 전국한우능력평가대회에서 대상을 받는 등 뛰어난 품질의 한우를 꾸준히 사육하고 있다. 
또한 소의 대사성 질병 최소화, 축산 냄새 저감을 위해 자체 배양한 미생물과 농식품 부산물을 활용한 발효 사료를 만들어 먹이로 활용하고, 이를 특허 출원해 생산비 25~30%를 절감하는 효과를 거뒀다. 
아울러 한우 품질 개선을 위한 영양 관리와 축사환경 개선을 위한 자체 기술을 다른 농가에 보급하고 있으며, 한 해 120여회 정도 농장을 개방해 고급육 생산기술을 나누고 견학을 진행해 후배 양성에도 힘쓰고 있다. 


농촌진흥청은 다음달 ‘농촌진흥사업 성과공유대회’를 열고 올해 선정된 대한민국 최고농업기술명인에게 명인패, 핸드프린팅 동판, 상금 500만원을 수여할 계획이다. 


울주군 관계자는 “지속적인 고급육 생산을 통해 울주 한우의 명성과 자존심을 지켜나가는 모범적인 농가에 감사드린다”며 “더 나은 한우사육 기반 조성을 위해 다양한 지원방안을 마련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