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9 (토)

  • 맑음동두천 20.8℃
  • 맑음강릉 25.1℃
  • 맑음서울 23.3℃
  • 구름많음대전 24.5℃
  • 구름조금대구 23.6℃
  • 박무울산 21.5℃
  • 흐림광주 23.6℃
  • 구름많음부산 23.1℃
  • 구름많음고창 23.0℃
  • 제주 22.7℃
  • 맑음강화 22.2℃
  • 맑음보은 21.0℃
  • 구름많음금산 22.5℃
  • 흐림강진군 22.8℃
  • 구름많음경주시 22.5℃
  • 구름많음거제 21.6℃
기상청 제공

“축산분야 사료·조사료 작물재배 연계시 쌀 생산조절 가능”

완주군, ‘경축순환농업 활성화 방안 세미나’ 개최
경축순환농업 활성화위해 경종·축산 협업 필요

“축산분야의 사료나 조사료 작물재배와 연계하면 쌀 생산조절이 가능할 수 있다.”

 

전북 완주군이 ‘경축순환농업 활성화 방안 세미나’를 열고 경축순환 농업 발전을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지난 12일 완주군 농업인회관 3층에서 열린 세미나는 농어업회의소 주관으로 진행됐다.
이날 행사는 논농사와 밭농사를 짓는 경종농가와 축산농가 120여명이 참석해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첫 순서로 사전에 경종농가(150명)와 축산농가(100명)를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자료 분석 결과를 주민들과 공유하며 경축순환농업에 대해 관심도를 높였다.
이어 경축순환 농업의 방향과 과제에 대해 김영재 익산시 농민회장이, 경축순환농업 우수 사례를 최창렬 거창축협 전 조합장이 발표했다.

 

세미나에서는 농자재 가격 등의 상승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종농가들에게는 생산비 부담을 낮추는 생산방식과, 축분처리에 어려움이 있는 축산농가들에게는 축분처리를 해결할 수 있는 방안들이 논의됐다.
특히 쌀 잉여생산으로 가격의 주기적 폭락이 반복되고 있는 경종농업분야에서는 축산분야의 사료나 조사료 작물재배와 연계하면 쌀 생산조절이 가능할 수도 있다는 의견이 개진돼 큰 공감을 얻었다.

 

송병주 농어업회의소 회장은 “경종농가와 축산농가의 참여유도를 위해 경축순환농업의 중요성과 이해를 높이는 교육 및 홍보가 지속적으로 필요하다”며 “농어업인들을 위한 농정파트너이며 대의기관으로 농어업회의소 회원들이 참여와 홍보에 앞장서 줄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유청기 농업축산과장은 “경축순환농업은 가축분뇨를 자원으로 활용해 농업분야 생산성을 높일 뿐 아니라 환경오염을 줄이는 지속 가능한 농업 모델이다”며 “경종농가와 축산농가의 협업이 경축순환농업의 활성화를 위해 꼭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