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9.20 (수)

  • 구름조금동두천 18.9℃
  • 흐림강릉 19.7℃
  • 서울 19.0℃
  • 대전 19.7℃
  • 대구 21.5℃
  • 울산 21.1℃
  • 흐림광주 25.0℃
  • 부산 24.1℃
  • 구름많음고창 26.1℃
  • 흐림제주 29.1℃
  • 구름조금강화 19.5℃
  • 흐림보은 19.7℃
  • 흐림금산 20.1℃
  • 구름많음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1.6℃
  • 흐림거제 26.2℃
기상청 제공

인터뷰

“한우 해외진출위해 농가 스스로 방역·실천 매우 중요”

김인중 농식품부 차관, 암소감축 추진 계획 밝혀

현재 중장기 한우공급 과잉 기조로 농가경영 불안

구제역 지위 획득 등 해외수출 확대 계기 마련해야

 

 

“그동안 한우산업은 농가들의 끊임없는 자구노력과 정부의 중장기 정책 추진 등을 통해 생산액이 5조7000억원으로 늘어나 농축산업 단일 품목 중 쌀, 돼지 다음으로 큰 축을 차지하는 산업으로 성장했다.”

 

김인중 농식품부차관은 지난 7일 한우인전국대회에 참석해 한우협회 등 생산자단체와 지자체, 방역기관 관계자들이 함께 모여 한우 수급조절 및 방역 결의를 다짐하는 자리에서 이같이 밝혔다.


김 차관은 이어 “앞으로 한우산업의 안정적인 발전을 위해서는 한우수급 안정화와 체계적인 방역관리가 뒷받침돼야 한다. 그러나 현재 중장기 한우공급 과잉기조로 농가경영 불안이 우려되며, 한우고기 해외 진출을 위해 농가 스스로의 방역노력과 실천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이러한 시점에 전국의 한우농가와 생산자단체, 관계기관 등이 함께 모여 한우 수급조절과 방역 결의를 다지는 이 자리는 그 의미가 매우 크다. 오늘의 다짐이 구호에 그치지 않도록 농식품부는 한우협회, 지자체, 전국의 농가들과 함께 암소 감축과 방역활동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한우사육 과잉기조 지속에 따른 가격하락 우려 상황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한우농가의 자율방역 실천을 통한 구제역 청정국 지위 획득 등 한우고기의 해외 수출 확대 계기 등을 마련하고자 마련됐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