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6 (목)

  • 흐림동두천 12.3℃
  • 흐림강릉 13.3℃
  • 흐림서울 14.9℃
  • 흐림대전 14.5℃
  • 흐림대구 15.8℃
  • 흐림울산 15.2℃
  • 흐림광주 14.6℃
  • 흐림부산 17.1℃
  • 흐림고창 12.3℃
  • 제주 17.9℃
  • 흐림강화 13.8℃
  • 흐림보은 14.2℃
  • 흐림금산 13.3℃
  • 흐림강진군 15.6℃
  • 흐림경주시 14.1℃
  • 흐림거제 18.0℃
기상청 제공

한육우 사육마릿수 2분기 연속 10만두 증가

가축동향조사, 2년간 송아지 가격 상승으로 번식의향 늘어

송아지 가격 상승으로 한육우 사육 마릿수가 2분기 연속 10만 마리 이상 늘었다. 

 

최근 통계청이 발표한 ‘2022년 2분기 가축동향조사’ 결과에 따르면 6월 1일 기준 전국 한육우 사육 마릿수는 367만4000마리로 전년동기대비 3.0%(10만6000마리) 증가했다. 한육우는 1분기에도 13만 마리 넘게 증가했었다.

 

최근 2년간 송아지 산지가격 상승으로 번식의향이 늘어 1~2세 미만, 2세 이상 사육 마릿수가 증가한 영향으로 분석됐다.

 

농협축산정보센터에 따르면 지난해 6~7개월령 기준 1마리당 산지 가격은 수송아지가 457만3000원으로 1년 전(427만8000원)보다 29만5000원 올랐다. 암송아지도 365만1000원으로 같은 기간 21만8000원 상승했다.

 

한우 산지가격도 지난해 수소 한 마리(600㎏기준)당 601만4000원으로 전년대비 62만8000원 올랐다. 암소 가격은 644만5000원으로 34만4000원 비싸졌다.
이 같은 가격 상승으로 올해 6월 기준 2세 이상 소 마릿수는 157만9000마리로 전년동기(142만6000마리)대비 10.7%(15만3000마리)나 증가했다. 1~2세 미만 소 마릿수도 104만5000마리로 전년동기(104만5000마리)보다 1만 마리 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