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4 (화)

  • 흐림동두천 18.7℃
  • 흐림강릉 20.5℃
  • 서울 19.7℃
  • 대전 21.9℃
  • 흐림대구 26.0℃
  • 구름많음울산 25.5℃
  • 광주 23.9℃
  • 흐림부산 24.4℃
  • 흐림고창 20.4℃
  • 구름많음제주 24.8℃
  • 흐림강화 16.7℃
  • 흐림보은 21.7℃
  • 흐림금산 21.4℃
  • 흐림강진군 25.4℃
  • 구름많음경주시 25.7℃
  • 구름많음거제 24.5℃
기상청 제공

사양관리

전남대, 센서 활용 ‘한우무게 측정 모델’ 개발

SCI 저널 온라인판 표지 장식

전남대학교 연구팀이 RGB-D 센서를 이용해 한우의 무게를 비교적 정확하게 측정할 수 있는 모델을 개발했다.


지난달 30일 전남대에 따르면 나명환 교수(통계학과) 연구팀은 RGB-D 센서를 이용해 컴퓨터 비전 기법과 통계적 모형을 통해 높은 정확도로 가축의 무게를 추정할 수 있는 ‘축종(한우.젖소.돼지)별 성장 및 생장 예측 모델 개발’ 과제의 연구 성과를 발표했다. 


또 이 연구 성과를 담은 논문은 SCI 저널인 MDPI Electronics의 온라인 표지를 장식했다. 
이 연구는 고정된 RGB-D 센서를 통해 한우에 대한 이미지를 획득하고 학습된 모델을 이용해 개별 한우의 신체적 특징을 추출한 뒤, 최종적으로 이러한 특징을 이용해 한우의 무게를 추정한다. 
연구팀은 “농가에서 출하 전 한우의 무게를 측정하는 과정은 노동집약적이면서 동시에 한우에게 큰 스트레스를 주는 방식이지만, 새로 개발된 방법은 많은 노동력을 필요로 하지 않을 뿐 아니라 한우에게도 큰 스트레스를 주지 않는다”고 밝혔다. 


앞서 나명환 교수팀은 농식품부 등 3개 부처가 공동 주관하는 스마트팜 다부처 패키지 혁신기술개발 사업에서 ‘축종(한우.젖소.돼지)별 성장 및 생장 예측 모델 개발’ 과제를 제시해 선정되면서, 약 4년에 걸쳐 15억여 원을 지원받고 있다. 
과제 2년 차인 올해 연구팀은 생체정보와 사양정보를 연계해 가축의 생산성 제고를 위한 성장·생산 정밀 예측 알고리즘 고도화 및 실용화 모델을 개발하고 있다. 


나명환 교수팀은 그동안 농촌진흥청, 전남도농업기술원, ㈜삼성에프에이 등과 함께 영상처리 방법과 통계적 모형을 이용해 한우의 체중 예측 방법에 대해 연구해 왔다. 


나 교수는 “축산업의 생산성을 향상시키기 위해서는 다양한 빅데이터 수집과 분석이 매우 중요하다”며 “이번 연구를 통해 다양한 축종의 빅데이터를 수집할 수 있는 측정 장비와 분석 방법은 물론 원격진단 보조 지원 시스템과 가축 사양관리 의사결정 지원시스템을 개발해 축산 농가에 도움을 주겠다”고 말했다.